햄튼 당일 여행

티켓 구매하기
뉴욕 햄튼 당일 여행

뉴욕에서 햄튼 당일 여행은 뉴욕의 이 지역을 탐험하는 좋은 방법입니다. 미국에서 가장 비싸고 럭셔리한 주택 일부를 이곳에서 볼 수 있습니다. 햄튼 해변을 방문하고 와인 시음을 하고 가이드가 이 독특한 지역에 대해 이야기 하는 동안 미국 마을의 거리를 산책하세요.

여기서 뉴욕에서 햄튼 당일여행 예약하기

햄튼으로 당일 여행

이른 아침 버스를 타고 맨해튼에서 햄튼으로 출발합니다. 가는 길에 유명한 사람들의 값비싼 집을 지나며, 가이드는 햄튼에서의 삶에 관한 모든 것을 알려줄 것입니다. 이곳에 구입된 많은 집들이 해변으로 늘어서 있어 어디서도 해변으로 접근하는 것이 어렵지만 운 좋게도 가이드는 짧은 산책과 신선한 공기를 즐길 수 있는 햄튼의 공공 해변 중 한 곳으로 안내할 것입니다. 더위를 식히고 나면 버스에 다시 올라타 Main Street로 돌아갑니다. 이 거리에는 모든 종류의 상점이 있으며, 보고 뽐내는 곳입니다.

햄튼 당일 여행 - 해변 햄튼 당일 여행 - 해변 주택

럭셔리한 삶

목이 마르면 걱정 없습니다! 다음 목적지는 포도밭입니다. 와인에 관심 있는 (만) 21세 이상이라면 다양한 와인을 맛볼 수 있습니다. 와인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하더라도 주변을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좋습니다.

햄튼 당일 여행 - 와인 시음 햄튼 당일 여행 - 와이너리

새그하버(Sag Harbor)에서는 부자들의 ‘장난감’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작은 보트와 함께 호화로운 대형 보트가 항구에 정박합니다. 도보로 몇 분 거리에 있는 마을은 전형적인 미국식입니다. 여기서 상점 옆을 걷고 점심을 먹으면서 진짜 햄튼 경험을 선사할 것입니다.

햄튼 당일 여행 - 새그 하버 햄튼 당일 여행 - 항구

햄튼의 상점

마을에서 원하는 것을 찾을 수 없다면, 다음 정류장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여행의 마지막 목적지는 탠저 아웃렛(Tanger Outlets)으로 모든 종류의 할인된 의류, 가방, 신발을 볼 수 있습니다. 이후에는 맨해튼으로 돌아갑니다.

햄튼 당일 여행 - 쇼핑

에릭의 팁: 이 당일 여행은 매우 편안합니다. 햄튼의 다른 면을 볼 수 있으며 버스에 타기만 하면 됩니다. 햄튼이 맨해튼과 가까운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 직접 방문하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기차로 편도 여행하는데 3~4시간이 걸리며 그곳에서 다양한 명소를 방문하기 어렵습니다. 이것이 제가 이 햄튼 당일 여행이 이상적이라고 생각하는 이유입니다.

참고 정보

구매 후에는 출력해서 티켓처럼 쓰거나, 폰에 띄워 모바일 티켓으로 제시할 수 있는 바우처를 받게 됩니다.

  • 출발 지점: 포트 오소리티 버스터미널 (42nd Street, 8th and 9th Avenue 사이).
  • 출발 시각: 화요일 06:30

여기서 뉴욕에서 햄튼 당일 여행 예약하기

이 글이 도움이 되었나요? 제게 점수를 매겨 추천해주세요.

본 사이트 사용을 계속하면 쿠키 및 개인정보 취급 방침의 이용에 동의하게 됩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참조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