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질문 있으시면 이메일 보내 주세요. eric@newyork.kr
뉴욕 영유아 동반 비행

뉴욕 영유아 동반 비행

항공기 - 아기바구니

아이와 함께 뉴욕으로 비행한다면, 가능한 잘 준비하는 것이 유용합니다. 유아 동반 항공권을 예약하는 방법은요? 특별 요금 혹은 할인이 있나요? 비행 중 유의사항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또한 공항에서 이동하는 교통편은 어떤 것이 있을까요? 아래에서 이 모든 질문에 대한 답과 함께 제 개인적인 조언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비행에 대해서는 걱정하지 마시고 아이와 뉴욕에서 무엇을 할지를 고민해보세요.

영아 및 2세 미만 유아와의 비행

아이와 여행하는 것은 항상 어려운 일로, 특히 장거리 비행의 경우 더 그렇습니다. 아이 좌석을 별도로 예약할 경우 항공료가 전액 부과됩니다. 무릎에 앉힌다면, 티켓은 성인 요금의 10%정도 추가될 것입니다. 대부분의 뉴욕행 항공편은 예약이 꽉차는 경우가 많으므로, 옆좌석이 비어있을 것이라는 보장을 하기 어렵습니다.

아이를 위한 특별한 좌석

각각의 항공사는 아이가 있는 가족의 좌석 규정이 각각 다릅니다. 하지만 제 경험상 더 많은 요금을 지불할 의사가 없다면, 아이가 있다는 사실을 고려하지 않습니다. 아기바구니(배시넷)를 붙일 수 있는 ‘비상구 좌석’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는 부모와 아이가 여행을 더 쉽게 할 수 있게 합니다. 하지만 저는 이 좌석을 한 번만 예약할 수 있었습니다. 다른 때에는 아이가 없는 다른 승객들로 만석이 되었습니다. 이 좌석을 얻는 가장 좋은 방법은 예약 후 항공사에 직접 전화하는 것입니다. 좌석을 확보하지 못했을 경우, 공항에 최대한 일찍 가서 다시 한 번 시도해보시기를 바랍니다. 기내 아기바구니의 최대 무게는 10kg라는 점을 염두에 두시기 바랍니다. 아이의 탑승에 관한 정책은 항공사마다 매우 다릅니다. 유나이티드 항공과 같은 몇몇 항공사는 아이가 있는 부모님은 일찍 탑승할 수 있습니다. 아이를 안고 줄을 오래 기다리는 것은 스트레스로 다가옵니다. 짐칸 대부분이 이미 꽉 차 있을 경우, 기저귀 가방을 15줄 아래에 보관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비행 중 아이 식사

아이를 위한 유아식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때때로 항공권 예약 시 유아식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아이가 분유밖에 먹지 않나요? 그렇다면 지연 가능성에 대비해 넉넉하게 지참하십시오. 덧붙여, 뉴욕 세관에서 2~3시간의 긴 대기열이 있을 수 있습니다. 기내에서 승무원에게 요청해 분유를 데울 수 있습니다. 수유시간을 잘 계산해두세요. 착륙하고 난 후에는 수유 장소나 분유를 데울 곳이 얼마 없을 지도 모릅니다. 따라서 비행 중 가능한 늦게 (착륙 직전 등) 마지막 수유를 계획하세요.

에릭의 팁: 좌석의 앞이나 뒤에 앉아있는 사람들과 짧은 대화를 나눌 것을 권합니다. 서로 기분 좋게 여행할 수 있도록 하는 작은 노력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이해해주고, 비행중에 아이가 울어도 성가셔하지 않을 것입니다.

공항에서 호텔까지의 교통수단

공항에서 호텔까지 셔틀버스나 택시를 타기로 했다면, 법적으로 카시트가 있어야 한다는 것을 알아두는 것이 중요합니다. 호텔이 지하철역과 가깝고 짐이 많지 않다면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추가 비용을 주고 아이좌석을 추가할 수 있는 공항에서의 전용 차량을 예약할 수도 있습니다.

2세부터 12세 아이와의 비행

만 2세 이상부터 아이를 위한 별도 좌석을 구매해야 합니다. 가격은 성인 요금과 동일하므로, 할인을 받을 수 없습니다. 예약을 하기 전에 항공기 좌석 배치를 확인해보세요. 대부분의 좌석이 짝수로 이뤄져있기 때문에 3인 가족이라면 대부분 찢어질 것입니다. 좌석배치를 사전에 체크하여 이러한 상황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물론 보장받을 수는 없지만, 적어도 그렇게 하지 않은 사람보다 한발 앞서갈 수 있습니다. 아이가 공항에서 놀게 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저는 아직도 어머니가 “여기는 놀이터가 아니야!”라고 했던 것이 기억에 남지만, 아이들을 자유롭게 내버려 두면, 장거리 비행에서 훨씬 더 조용해질 것입니다.

비행 중 아이를 위한 활동

대부분의 뉴욕행 비행편은 만화를 보고 게임을 할 수 있는 작은 스크린이 있습니다. 지금은 아이에게 TV를 보는 것이 좋지 않다고 말할 순간이 아닙니다. 스스로 몇 가지 물건을 가져가도록 하세요. 항공편에 스크린이 없다면, 태블릿을 가져가는 것이 이상적입니다. 떠나기 전에 태블릿에 재미있는 것들을 채워가는 것을 잊지 마세요. 아이들에게 뉴욕에 대해 이야기 해줌으로써 무엇을 보게 될 지 미리 준비하게 하는 것도 재미있습니다. 재미있는 책을 읽어주거나 퍼즐을 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비행 중 수면

비행이 길기 때문에 많은 아이들이 몇 시간동안 잠을 잘 것입니다. 좌석 앞 바닥에 베개와 외투를 이용해 잠자리를 만드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습니다. 단점은 난기류에서 아이를 깨워야 한다는 점입니다. 아이가 신발을 벗을 수 있도록 두꺼운 양말을 지참하십시오. 큰 전용 베개를 갖고 있는 아이도 본 적이 있습니다. 저는 그렇게까지 하지는 않지만 매우 편해보였습니다.

주위 승객에게 폐끼치지 않기

주위 승객을 가장 성가시게 하는 한 가지는 아이가 앞좌석 등받이를 차거나 태블릿 혹은 콘솔 소리를 크게 하는 것입니다. 아이는 당연히 아이처럼 행동하지만 헤드셋을 지참하거나 아이들에게 좌석을 차지 말라고 이야기하면 이러한 성가심을 피할 수 있습니다. 모두가 자리에 앉자마자, 저는 앞과 뒷좌석 승객에게 거슬리는 것이 있으면 알려달라고 말합니다. 그들의 반응은 항상 우호적이고 아이가 뜻처럼 조용히 하지 않더라도 짜증을 덜 낼 것입니다.

뉴욕 아이 동반 비행 뉴욕 아이와 비행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에릭의 뉴욕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찾기
App store Google play
본 사이트 사용을 계속하면 쿠키 및 개인정보 취급 방침의 이용에 동의하게 됩니다.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참조하십시오.